서세원 근황 포착, 재혼한 아내·5살 딸과 교회 간증 집회 참석…연예계 활동 계획은?

입력 2019-09-10 14:19수정 2019-09-10 14:30

제보하기

(연합뉴스)

서세원 근황이 포착돼 화제다. 서세원은 재혼 후 방송인에서 목회자로 새로운 삶을 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여성동아는 최근 공개된 9월 호를 통해 서세원 근황을 전했다. 서세원은 2015년 전처 서정희와의 이혼소송 이후 방송 활동을 접고 목회자로 변신했다.

보도에 따르면 서세원은 지난달 9일 서울 강남의 한 교회에 간증(자신의 종교적 체험을 고백함으로써 하나님의 존재를 증언하는 일) 집회에 참석했다. 방송 활동을 하던 시절보다 야윈 모습이었지만, 나이보다는 젊어 보였다고 매체는 덧붙였다.

특히 서세원은 재혼한 아내와 5살 딸아이의 데리고 교회에 함께 온 것으로 전해졌다. 방송계 컴백 계획에 대한 질문에는 "전혀 계획이 없다"라고 선을 긋기도 했다.

한편 1956년생으로 올해 나이 63세인 서세원은 1979년 TBC 라디오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예능 프로그램 '슈퍼선데이', '서세원쇼', 영화 '바보들의 청춘 '82', '영구와 우주괴물 불괴리', '조폭 마누라', '도마, 안중근' 등에 출연했다.

서세원은 2014년 전 부인 서정희를 폭행한 혐의로 기소돼 징역 6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기도 했다. 두 사람은 지난 2015년 결혼 32년 만에 합의 이혼했으며, 슬하에는 서동주, 서동천 남매가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이순재 고액기부자 가입·한상헌 사생활 논란·하정우 측근 "사실 아니다"·김철민, 펜벤다졸 5개월 차 "뇌 MRI 정상"·이신영 "일진설 올린 동창, 돈 달라며 협박" (문화)
  • 2
    정동원, 남진 ‘우수’ 열창…원곡자도 놀란 실력 “괴물 신인이다” 최고의 칭찬
  • 3
    광주 코로나 확진자 발생, 서구 지역 30대 남성…신천지 대구교회 방문 이력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시 인재개발원내 코로나19 격리자 8명, 21일 전원 퇴소
  • 2
    속보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52명 추가 발생…총 156명
  • 3
    [종합] 경의중앙선 이촌역서 전기공급선 장애 발생…청량리역~용산역, 용산역~DMC역 운행 중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