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상반기 영업이익 467억 82%↓

입력 2019-08-14 17:20

제보하기
"환율 상승ㆍ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영업 비용 증가"

▲대한항공 항공기(사진제공=대한항공)

대한항공은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3조1210억 원, 영업손실 986억 원, 당기순손실 3962억 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회사의 영업이익은 전년(666억 원) 대비 적자 전환했다.

상반기 기준으로는 별도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이 467억원으로 작년 상반기보다 81.9% 감소했다.

회사 측은 "환율 상승으로 인한 달러 결제 비용 증가, 최저임금 인상 영향에 따른 조업비 등 인건비 상승으로 영업비용이 크게 증가했다"며 "달러 강세에 따른 외화 환산 손실 발생 등으로 당기순손실이 지속됐다"고 설명했다.

대한항공은 하반기에도 영업 환경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하반기 미중 무역분쟁과 한일 관계 경색 등 영향으로 어려운 영업환경이 예상된다"며 "여객 부문의 경우 델타항공과의 조인트벤처를 통한 경쟁력 확보, 기재 현대화를 통한 경쟁력 강화 등을 계획하고 있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목욕탕감염, '사회적 거리두기 목소리'↑…"뭉치면 감염, 흩어지면 산다"
  • 2
    [특징주] 텔콘RF제약, 하이드록시 클로로퀸 5일차 100% 완치 프랑스 논문 부각
  • 3
    강지영 교통사고, 촬영 후 귀가하다 음주운전 차량에 사고…현재 상태는?

기업 최신 뉴스

  • 1
    김성수 과학기술혁신본부장, 중기대표ㆍ기업부설연구소장 '코로나19' 협의
  • 2
    정병선 과기정통부 차관, '코로나19' 치료 한국원자력의학원 현장 격려
  • 3
    최기영 장관, 홈쇼핑 업계와 '코로나19' 중소기업 피해지원 협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