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ioS]셀트리온헬스케어, 반기매출 5천억 돌파..전년比 62%↑
입력 2019-08-13 19:25
반기보고서 제출..영업이익 187억(21%↓)-당기순이익 143억(80%↓)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처음으로 반기 5000억원 매출을 기록했다. 하반기에는 트룩시마의 미국 출시를 앞두고 있어 매출 확대도 기대된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13일 반기보고서를 통해상반기 연결기준 매출액 5053억원, 영업이익 187억, 당기순이익 143억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매출액은 전년 같은 기간 대비 62%(전년 3121억원)가 늘었지만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21%(237억원), 80%(715억원) 줄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3개 제품의 글로벌 판매가 지속적으로 확대되면서 매출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분기 기준으로도 올 2분기 매출액이 전분기(2205억원) 대비 29% 증가한 2848억원을 달성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주요 시장인 유럽과 미국에서 꾸준한 판매를 기록한 가운데 아시아, 중동, 중남미 지역 등 성장시장에서 3개 제품의 처방이 증가했다"면서 "셀트리온헬스케어의 매출 구조가 하반기로 갈수록 확대되는 특성을 감안한다면 올해 유의미한 매출 성장세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설명했다.

특히 올해 하반기 ‘트룩시마(성분명 : 리툭시맙)' 미국 론칭을 통해 매출 성장과 수익성 개선 모두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미국에서 트룩시마와 허쥬마의 론칭을 앞두고 있고, 램시마SC 경우 현지법인을 통한 직접판매(직판)를 준비하고 있다”며 “굵직한 이벤트들을 통해 매출 성장과 수익성 개선은 앞으로도 지속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