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변탁 태영건설 전 대표이사 부회장 별세
입력 2019-08-13 17:32

▲고 변탁 태영건설 전 대표이사 부회장.(사진제공=태영건설)
변탁<사진> 태영건설 전 대표이사 부회장이 지난 11일 오후 17시 별세했다. 향년 81세.

변 전 부회장은 1938년 4월 25일 경상북도 문경에서 태어나 경동고와 단국대 상과를 졸업했다. 이어 1985년도에 연세대 경영대학원, 1993년 서강대공공정책대학원에서사회정책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고인은 1963년 대한통운에 입사해 첫 사회생활을 시작했다. 태영건설에는 1977년에 이사로 입사해 1988년 대표이사 사장을 거쳐 2004년 대표이사 부회장을 지냈다. 2005년부터 태영건설 이사회 의장도 함께 역임했다. 대외적으로는 2001~2012년 16~18대 대한스키협회 회장, 2005~2013년 한국건설경영협회장을 지냈다. 2002~2009년 대한올림픽위원회 부위원장직을 맡았다.

고인은 2002년 건설의 날 금탑산업훈장, 2007년 체육훈장 청룡장, 2012년 국민훈장 동백장 등을 수상하는 등 대한민국 체육계와 건설업계 등의 발전에 공헌해왔다.

변탁 전 부회장은 윤세영 태영건설 명예회장의 처남이자 윤석민 회장의 외삼촌이다. 유족으로는 변준호 제이글로벌 대표 등 1남 2녀가 있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이며, 발인은 14일이다. 장지는 경상북도 문경시 내 선영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