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벡, 2Q 매출 23억 전년비 68.7%↑

입력 2019-08-13 11:18

제보하기

펩타이드 전문기업 나이벡이 해외 계약 확대에 힘입어 2분기 매출은 두 자릿수 성장세를 기록했다.

나이벡은 2분기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8.7% 성장한 23억 원을 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같은기간 영업손실은 지난해 2분기 10억 원에서 올해 6억 원으로 손실 폭을 축소했다.

나이벡 관계자는 “상반기 의료기기 관련 대량의 공급 계약을 기반으로 두 자릿수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며 “신약개발에 따른 연구개발비로 인한 비용처리 외에는 영업이익도 적자 폭을 많이 축소했다”고 말했다.

이어 “대규모 공급계약 수주 등 지속적인 실적개선과 함께 펩타이드 기술개발, 인허가 획득을 기반으로 시장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며 “신약프로그램 외에도 플랫폼기술을 바탕으로 다른 제약사들과의 공동기술개발을 통한 신약개발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어 실질적인 성과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나이벡은 하반기 추가적인 실적 향상도 기대된다. 앞으로 계획은 신약 후보물질 확보와 국내외 제약사들과의 플랫폼 활용 공동연구를 통해 가시적인 실적을 내는 것이다.

나이벡은 자체 개발한 골다공증 치료제에 대해 국내 임상 1상 신청을 추진 중이다. 최근에는 펩타이드를 기반을 둔 △골다공증 치료제 △관절염치료제 △비알콜성지방간염 치료제 △염증성장질환관절 치료제 △항암제 △약물전달플랫폼 기술에 대한 후보물질의 유효성 평가 및 전임상 연구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목욕탕감염, '사회적 거리두기 목소리'↑…"뭉치면 감염, 흩어지면 산다"
  • 2
    [특징주] 텔콘RF제약, 하이드록시 클로로퀸 5일차 100% 완치 프랑스 논문 부각
  • 3
    강지영 교통사고, 촬영 후 귀가하다 음주운전 차량에 사고…현재 상태는?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카드대출 관행 개선 2개월 연기…“코로나19 확산으로 불가피“
  • 2
    우리은행, 빅데이터 시스템 고도화…하이브리드 시스템 구축
  • 3
    비아트론, 55억 원 규모 디스플레이용 제조장비 공급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