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눈길 잡는 분양단지] 대우건설 ‘다산 자연앤푸르지오’… 다산신도시 마지막 공공분양단지
입력 2019-07-18 06:20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 아파트 투시도.(출처=대우건설)
대우건설은 경기도시공사와 함께 다산신도시에 들어서는 마지막 공공분양아파트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를 이달 공급한다.

단지는 경기도 남양주시 다산신도시 지금지구 A4블록에 들어선다. 경기도시공사가 시행하고 대우건설이 시공을 맡았다. 지하 2층~지상 29층짜리 10개 동에 총 1614가구(전용면적 51·59㎡)로 구성된다.

다산신도시는 경기도시공사가 광교신도시에 이어 두 번째로 단독 시행하는 신도시급 규모의 공공주택 사업지구다. 지금지구와 진건지구를 합쳐 총면적 475만㎡ 규모로 조성되고 있다. 향후 수도권 3기 신도시인 왕숙지구 일대와 함께 수도권의 매머드급 주거지로 자리 잡을 전망이다.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는 지금지구 내 유일한 공공분양 아파트로, 경의중앙선 도농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구리IC를 이용해 외곽순환도로와 북부간선도로를 거쳐 갈 수 있어 강변북로 이동도 수월하다.

왕숙천·문령산·황금산 등 51만㎡의 녹지공간과 5개의 친환경 공원이 주변에 들어서 있다. 금교초·미금중·도농중·동화고 등을 도보로 다닐 수 있다.

단지는 지금지구 중심상업지구 인근에 있어 생활하기 편리하다. 이마트 다산점, 롯데백화점 구리점, 현대프리미엄 아울렛(예정) 등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남양주제2청사, 경찰서, 교육청 등 행정·법조타운(예정)도 가깝다.

견본주택은 경기도 남양주시 다산동 일대에 마련될 예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