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수입차 1만9548대 판매…전년比 16.7%↓

입력 2019-06-05 12:26

제보하기
1~5월 누적판매 대수도 23% 감소…아우디 판매지연 여파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5월 수입차 판매 1~2위를 차지했다. 사진은 글로벌 시장에 판매 중인 E-클래스 라인업의 모습. (출처=다임러미디어)

5월 수입차 판매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6.7% 감소했다. 수입인증 절차를 밟고 있는 아우디코리아 여파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5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지난달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4월(1만8219대) 보다 7.3% 증가한 1만9548대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5월 2만3470대 보다 16.7% 감소한 수치다.

올해 1~5월 누적 판매대수 8만9928대 역시 지난해 같은 기간 누적판매(11만6798대) 보다 23.0% 감소했다.

5월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가 6092대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BMW(3383대) △렉서스(1431대) △토요타(1269대) △혼다(1210대) 순이었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이 1만3523대로 전체의 69.2%를 차지했다. 이어 2000~3000cc 미만이 4551대로 23.3%에 달했다.

5월 베스트셀링 모델은 메르세데스-벤츠 E 300으로 총 1487대가 팔렸다. 이어 E 300 4매틱이 877대로 2위, 693대가 팔린 렉서스 ES300h가 3위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윤대성 부회장은 “5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은 일부 브랜드의 물량확보 및 신차효과 등으로 전월 대비 증가했다”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비디오스타’ 이본, 나이 잊은 미모…리즈 시절과 비교해보니 ‘냉동인간’
  • 2
    [글로벌 K-브랜드] ⑤미국ㆍ유럽서 신약 도전 K-바이오…지난해 美 FDA 허가 8건
  • 3
    [출근길] 녹 투성이 호가든 맥주캔·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중국 관광객 마스크 '싹쓸이'·에이치엘비, 리보세라닙-옵디보와 병용 임상완료·40만 원대 아이폰 나온다·저탄소제품, 공공기관 의무구매대상 '녹색제품' 인정 (경제)

기업 최신 뉴스

  • 1
    롯데쇼핑 "'우한 폐렴' 공포에 온라인으로 위생용품 구매 74% 껑충"
  • 2
    "입맛도 복고?"…이마트, 모나카ㆍ양갱ㆍ곶감 등 '아재 입맛 상품' 뜬다
  • 3
    "새벽배송으로 차례상 차렸다"…SSG닷컴, 차례음식 매출 35% ↑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