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동휘→에픽하이, "선거포스터에서 가족사진까지"…전무후무 '한 컷'
입력 2019-05-15 15:26

이동휘에서 에픽하이까지, '프로필컷' 스포트라이트

이동휘 "정치인 같은 사진,저도 놀랐다"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에픽하이)

가장 빠르게 스타의 얼굴을 확인할 수 있는 경로는 단연 포털 검색이다. 연예인의 이름을 포털에 검색하면 맨 위에 그의 프로필사진이 대문짝만하게 뜬다. 때론 이 프로필사진이 예기치않게 당사자를 세간의 도마에 올리기도 한다. 배우 이동휘와 그룹 에픽하이가 대표적이다.

15일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는 이동휘가 출연해 자신의 포털사이트 프로필사진을 언급했다. 그는 "최근에 찍은 사진인데 정치인 같다길래 검색해 보고 저도 놀랐다"라고 소회했다. 실제 이동휘의 해당 사진은 말끔한 정장 차림에 8대 2 가르마, 진지한 표정까지 선거 후보자 포스터를 방불케 할 정도다.

이동휘의 프로필 사진이 정치인을 연상시켰다면, 그룹 에픽하이는 가족사진 콘셉트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바 있다. 지난 3월 새 앨범 발표와 맞물려 선보인 해당 사진에 대해 타블로는 "동네 사진관에서 찍었고 후보정도 전혀 없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