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마트레이더시스템, 자율주행 레이더 기술로 48억 투자 유치
입력 2019-05-13 09:25   수정 2019-05-13 17:32
로봇, 사물인터넷 등 다분야 활용 기대

카카오벤처스는 자율주행 레이더 개발 기업 스마트레이더시스템에 투자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48억 원 규모이며 카카오벤처스를 비롯해 뮤렉스파트너스, 에버그린투자파트너스, 현대투자파트너스, 헤미벤처스가 공동 참여했다.

스마트레이더시스템은 미국 실리콘밸리 소재 시스코, AT&T 연구소를 거쳐 LG 그룹에서 임원을 지낸 김용환 대표를 주축으로 구성된 팀으로 차량 자율주행에 필수적인 레이더를 개발하고 있다.

레이더란 전자파를 통해 물체의 방향, 거리 등을 파악하는 센서 시스템이다. 특히 스마트레이더시스템의 기술은 물체의 거리, 높이, 깊이와 더불어 속도까지 감지하며 실시간으로 정밀하게 물체 감지를 할 수 있다.

김기준 카카오벤처스 부사장은 “자율주행 기술이 자동차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꾸면서 동시에 자율주행 센서 시장도 성장하고 있다”며 “스마트레이더시스템의 독자적인 고해상도 감지 기술은 차량 자율주행뿐 아니라 로봇, 사물인터넷 등 다분야에서 폭넓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