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CJ푸드빌과 ‘푸드 로봇’ 공동 개발

입력 2019-04-18 10:00

제보하기

▲2018년 9월 열린 ‘IFA 2018’에서 관람객들이 ‘LG 클로이 카트봇’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 LG전자

LG전자와 CJ푸드빌이 식당에서 사용할 로봇을 개발하고 도입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LG전자와 CJ푸드빌은 18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CJ푸드빌 본사에서 업무협약(MOU)을 맺고, 푸드 로봇 등 식당에서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로봇을 함께 개발하고 매장에 도입하기로 했다.

양사가 개발한 로봇은 CJ푸드빌의 대표 매장에 연내 시범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또 시범 서비스 기간 동안 로봇을 모니터링하며 개선점과 다양한 아이디어를 찾아내 추가 과제를 수행하고 새로운 사업기회도 발굴할 계획이다.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 노진서 전무는 “로봇이 반복적이고 힘든 일을 대신해주면 직원들은 고객들에게 더 가치 있는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고객의 삶에 감동을 줄 수 있는 로봇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강조했다.

LG전자는 로봇 사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삼고 안내 로봇, 청소 로봇, 웨어러블 로봇, 산업용 로봇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서빙 로봇, 포터 로봇 등도 공개한 바 있다.

또 LG전자는 고객에게 더 나은 삶을 제공하기 위해 오픈 이노베이션 관점에서 다양한 분야에서 경쟁력을 갖춘 기업들과 전략적으로 협력해 제품과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관악구청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 발생, 26세 남성 보라매동 거주자"…이동 동선 '17일~21일까지 대구 방문'
  • 2
    광명시청, 안내 문자 발송 "확진자 1명 명지병원 이송"…동선 확인하려 홈페이지 '폭주'
  • 3
    송파구청 확진자 동선 공개…송파 롯데마트, 2월 22일 확진자 체류 '26일 일부 매장 임시 휴업'

기업 최신 뉴스

  • 1
    컴투스, 코로나19 대응 위해 재택근무 시행
  • 2
    LG상사 "재택근무 전면 시행"
  • 3
    CJ푸드빌, 27일부터 재택근무… 매장 운영 최소 인력만 남긴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