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키위미디어그룹, 마동석·김무열·김성규 주연 영화 ‘악인전’ 5월 개봉 확정
입력 2019-03-25 08:51

키위미디어그룹이 영화 ‘악인전’의 5월 개봉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악인전의 주연은 마동석, 김무열, 김성규이다. 장르는 우연히 연쇄 살인마의 표적이 되었다 살아난 조직폭력배 보스와 범인 잡기에 혈안이 된 강력반 형사, 타협할 수 없는 두 사람이 손잡고 놈을 쫓으며 벌어지는 범죄 액션이다.

제작진은 영화 ‘범죄도시(688만, 2017년)’와 ‘끝까지 간다(345만, 2014)’ 등 범죄 액션 장르에 경험을 쌓은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키위미디어그룹은 2017년 영화 투자배급 사업에 출사표를 던진 이후 범죄도시, 기억의 밤 등 잇따른 투자 영화 흥행에 힘입어 6배 이상의 급격한 매출 성장세를 기록한 바 있다.

키위미디어그룹 정철웅 대표이사는 "지난해 다양한 영화 산업 투자 등을 통해 수익창구 확대 기반을 다진 구체적 성과들이 올해 본격적으로 나타날 것”이라며 “특히, 영화 ‘악인전’은 2019 화제작 중 하나로 손꼽혀 왔던 만큼, 좋은 흥행 성적을 거둘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또 다른 영화 <유체이탈자> 역시 연내 개봉을 목표로 촬영이 진행되고 있는 만큼, 올해 영화 투자 사업부문에서 구체적 성과가 나타날 수 있을 것”이라며 “키위미디어그룹은 이 외에도 범죄도시2, 바디스내치 등을 올해 하반기에 크랭크인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