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리더스, 넥스트BT 효과에 사상 최대 매출

입력 2019-02-25 08:34

제보하기
신약개발 임상비용 투자 증가에 영업손실은 지속

바이오리더스가 지난해 사상 최대 매출액을 달성했다. 다만 신약개발을 위한 임상 비용 증가로 영업손실은 지속됐다.

바이오리더스는 25일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액 862억 원, 영업손실 82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액은 자체사업 확대와 종속회사 넥스트BT의 연결실적 반영으로 전년 대비 1033% 증가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회사 측은 “자회사 넥스트BT의 헬스케어사업 및 유통사업 호조에 따른 매출 성장이 사상 최대 매출 달성을 이끌었다”며 “영업적자 지속은 임상 단계가 올라감에 따른 연구개발(R&D) 투자 증가와 전문인력 확대 때문”이라고 밝혔다.

바이오리더스는 뮤코맥스(MucoMAX®) 기술을 이용한 혁신신약(first in class)인 자궁경부전암 치료제(BLS-M07, Hupavac®)의 임상 2상을 진행 중이다. 또 HPV 치료제(BLS-H01) 임상 3상 승인을 위해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협의 중이다. 유전성 희귀질환인 뒤쉔 근디스트로피(DMD) 치료제(BLS-M22)는 미국 FDA에 이어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도 희귀의약품 지정을 승인받았다. 이로써 임상 2상 진행 후 신속 허가신청 및 신약 허가 심사 비용 면제 등 제도 혜택으로 신약개발 성공이 앞당겨질 전망이다.

바이오리더스는 세계 5대 기초과학연구소인 이스라엘 와이즈만연구소와도 기술 협력을 진행 중이다. 지난달 글로벌 투자사인 요즈마그룹은 바이오리더스에 1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결정했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 주요 파이프라인의 성공적인 추가 임상 진행과 함께 글로벌 제약사들과 기술수출을 위한 세부 협의를 통해 바이오리더스의 신약개발 사업이 결실을 맺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목욕탕감염, '사회적 거리두기 목소리'↑…"뭉치면 감염, 흩어지면 산다"
  • 2
    [특징주] 텔콘RF제약, 하이드록시 클로로퀸 5일차 100% 완치 프랑스 논문 부각
  • 3
    휘성 CCTV 공개에 과거 불면증 발언 '재조명'…'에이미 폭로' 다시 보니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특징주] 제이씨현시스템, 제이씨현, 코로나19 언택트주 부각...자회사 원격근무 지원요청 쇄도 ‘강세’
  • 2
    금융위 "대기업 자구노력 선행돼야 지원…항공업 면밀 모니터링"
  • 3
    랩지노믹스, 미국 메릴랜드 주 정부에 80억 규모 코로나 진단키트 공급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