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8 MBC 연예대상' 양세형, 방탄소년단 못지않은 춤선 눈길…"일대일 직캠 구하고 싶을 정도"
입력 2018-12-30 11:06   수정 2018-12-30 11:15

(출처=MBC 방송 캡처)

'2018 MBC 연예대상' 양세형이 아이돌 못지않은 춤 실력으로 시청자들에 눈도장을 찍었다.

29일 오후 방송된 '2018 MBC 연예대상'에서는 '전지적 참견 시점' 조무래기 양세형, 박성광, 유병재가 2부 오프닝 무대를 장식했다.

이날 세 사람은 방탄소년단 'IDOL' 커버 무대로 시상식 열기를 한층 돋웠다. 노래까지 사전 녹음해오는 등 무대에 대한 열의를 선보인 것은 물론, 수트 의상까지 완벽하게 갖추며 시선을 붙잡았다.

특히 양세형은 무대 가운데에서 남다른 춤선과 끼를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큰 관심을 모았다.

방송 뒤 네티즌은 "방탄소년단 팬으로서 흐뭇하다", "진지하게 잘 해서 더 웃기다", "양세형 일대일 직캠 구하고 싶다", "'전참시'에서 연습 영상 풀어줬으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 '전지적 참견 시점'은 대상 이영자를 비롯, 올해의 예능인상 이영자, 최우수상 송은이, 우수상 박성광, 베스트 엔터테이너상 유병재, 인기상 매니저 4명, 베스트 커플상 박성광과 임송 매니저, 작가상 등 총 8관왕의 위엄을 과시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