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쿠팡 로지스틱스 서비스’ 출범…11월 택배운송업 시작

입력 2018-10-26 13:52

제보하기

(사진제공=쿠팡)
쿠팡의 배송 전문 자회사 쿠팡로지스틱스서비스(CLS)가 대구에 첫 캠프를 개소하면서 공식 활동에 들어간다.

쿠팡은 11월 중 대구광역시에 CLS의 첫 캠프를 열고 본격적인 택배운송업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CLS는 쿠팡의 배송 전문 자회사로 지난 9월 국토교통부로부터 신규 택배 사업자로 지정받았다.

CLS의 첫 캠프인 대구 캠프는 그동안 쿠팡이 준비해 온 전기 화물차를 사용한 친환경 배송의 전초기지 역할을 할 계획이다. 쿠팡은 이미 대구 지역 전기차 전문 업체 등 국내 전기차 업체들과 함께 테스트를 수차례 진행해 왔다. CLS의 대구 캠프는 다른 캠프에 앞서 10여 대의 전기 화물차를 선제적으로 도입해 운영할 계획이며, 국내 최초로 물류 작업에 최적화된 전문 충전 설비를 도입하는 등 다양한 신기술도 가장 먼저 적용하게 된다.

CLS는 앞으로 대구에 이어 전국 각지에 캠프를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그동안 쿠팡맨의 직접 배송이 불가능했던 제주도 등 다양한 지역에서 신규 캠프를 오픈하고 지역 고용을 늘리는 방법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한편 쿠팡은 그동안 배송인력 쿠팡맨 모두를 직접 고용해 왔으며 CLS 역시 쿠팡과 마찬가지로 모든 배송인력을 직접 고용한다. 기존의 국내 택배기사 대부분은 차량 구매와 유지비, 각종 보험까지 자영업자로서 직접 부담해야 했다. 반면 CLS의 쿠팡맨들은 지입제 계약을 맺는 대신 회사의 직원으로 고용돼 급여는 물론 각종 보험과 연차 등을 보장받는다. 기존의 쿠팡 소속 쿠팡맨들은 CLS 초기 멤버로 자원할 수 있으며, CLS는 화물 운송 자격증을 가진 인력의 신규 채용도 함께 진행한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아내의 맛’ 진화 교통사고 예고에 시청자도 긴장…“너무 자극적인 것 아니냐”
  • 2
    유상철, 췌장암 4기 투병…10월에도 건강 이상설 휘말려 ‘황달 증세’로 입원
  • 3
    속보 문재인 대통령 "모병제, 언젠가는 가야할길…당장 어려워 중장기적 설계 필요"

기업 최신 뉴스

  • 1
    한경연 "디플레이션 가능성 배제 못 해…경기진작 패키지 마련해야"
  • 2
    신세계백화점, 자체 캐릭터 '푸빌라'와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
  • 3
    롯데마트, 내달 21일 ‘Dream캐쳐스’ 콘서트…안혜수·유소리·하만택 등 출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