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엔비디아, 한양대학교와 AI 전문가 양성 위해 협력
입력 2018-10-12 15:54

엔비디아는 한양대학교와 인공지능(AI) 전문가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엔비디아는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 중 하나인 AI 개발의 저변을 확대하고, 실질적인 AI 교육을 제공한다는 목표 아래, 한양대 학생들을 대상으로 딥 러닝 인스티튜트(DEEP LEARNING INSTITUTE, 이하 DLI)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엔비디아 DLI의 커리큘럼이 한양대에서 매 학기 특강 형식으로 진행된다.

엔비디아의 DLI는 엔비디아 본사가 인증한 딥 러닝 전문가들이 강사로 참여하는 업계 최고 수준 AI 교육 프로그램이다. 전세계 개발자 및 IT 업계 종사자, 그리고 학생들에게 딥 러닝 소프트웨어, 라이브러리, 및 툴을 무료로 제공하고 AI 및 딥 러닝 기술의 최신 정보를 공유한다. 이를 통해 AI 연구와 생태계를 활성화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이번 협력에 따라, 한양대는 지난 6일부터 양일에 거쳐 DLI 1차 워크숍을 성황리에 마쳤다. ‘컴퓨터 비전을 위한 딥 러닝 기초’를 주제로 진행된 첫 날 워크숍에서 학생들은 숫자 데이터로 직접 딥 러닝을 활용해 이미지 인식을 위한 딥 러닝 프로세스를 학습하는 시간을 가졌다. 교육이 끝난 후에는 지정된 데이터 셋으로 딥 러닝을 활용해 이미지 인식의 정확도가 높은 팀을 가리는 해커톤이 이틀간 진행됐다. 이번 해커톤에는 엔비디아의 파트너 에즈웰플러스(AZWELLPLUS)에서 DGX-1 서버를 지원해 학생들이 다양한 연구방법을 시도할 수 있도록 도왔다.

또 엔비디아는 다음달 8일 ‘엔비디아 AI 컨퍼런스 2018’에서 △컴퓨터 비전을 위한 딥 러닝 기초 △쿠다 C/C++을 이용한 가속 컴퓨팅 기초 △다양한 데이터 타입을 위한 딥 러닝 기초 △자율주행차를 위한 딥 러닝 개념 등 총 4개의 코스로 구성되는 DLI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