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한끼줍쇼’ 황교익, 글쟁이에서 맛칼럼리스트 된 이유 “쟁쟁한 사람 너무 많더라”
입력 2018-07-11 23:21

(출처=JTBC ‘한끼줍쇼’ 방송캡처)

맛칼럼리스트 황교익이 음식 평론가가 된 계기를 전했다.

11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한혜진, 황교익이 출연해 규동형제와 함께 종로 체부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황교익은 “나는 원래는 글쟁이다. 다른 영역에서 글쟁이로 유명한 분들이 너무 많았다”라며 “시, 소설로는 비교가 안 될 것 같고 영화나 음악 평론 쪽에도 쟁쟁한 사람이 너무 많더라”라고 설명했다.

이어 황교익은 “다른 분야가 뭐가 있을까 고민하다가 음식을 가지고 글을 쓰는 사람이 없어서 쓰게 됐다”라고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