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신중년 일자리 지원 착수

입력 2018-07-10 14:47

고용부 등과 일자리 창출 및 사회적기업 성장 지원 본격 개시

현대차그룹이 5060세대인 신중년의 사회적 일자리 창출과 이를 통한 사회적 기업 성장 지원에 나선다.

현대차그룹은 10일 서울시 은평구에 위치한 서울시50플러스 서부캠퍼스에서 김경선 고용노동부 고령사회인력정책관, 이경희 서울시50플러스재단 대표이사, 이병훈 현대차그룹 사회문화팀장(이사), 신철호 ㈜상상우리 대표이사 등 행사 관계자와 신중년 200여명이 모인 가운데 ‘굿잡 5060’ 출범식을 개최했다.

‘굿잡 5060’은 신중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현대차그룹의 신규 사회공헌 사업으로 사업명은 전문성과 경험을 갖춘 신중년 세대가 역량을 발휘해 ‘좋은 일자리(Good job)’를 만들어 간다는 의미다. 여기에 새로운 커리어를 이어가는 신중년이 ‘멋지다(Good job)’는 의미를 동시에 담았다.

‘굿잡 5060’은 기업(현대차그룹), 정부(고용노동부), 공공기관(서울시50플러스재단), 사회적기업(㈜상상우리) 등 4개 기관이 유기적 협력모델을 구축해 신중년 일자리 문제 해소, 사회적 경제 활성화 기여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데 의의가 있다.

이날 행사에서 4개 기관은 신중년 일자리 문제 해소 방안과 신중년 취업사례를 공유하고 ‘굿잡 5060’ 사업설명회를 열어 신중년과 사회적기업의 참여를 독려했다.

‘신중년’은 지난해 8월 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 제 2차 회의에서 발표한 ‘신중년 인생3모작 기반구축 계획’에서 명명된 세대로 전체 인구의 1/4, 생산가능인구의 1/3을 차지하는 5060세대를 지칭한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5월 고용노동부와 협약을 맺어 향후 5년간 신중년의 재취업 및 취업 교육을 적극 지원할 것을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김연아, 강남♥이상화 이어 조해리 결혼식도 참석 '훈훈한 우정'
  • 2
    탑 답글→삭제…'복귀할 생각말라'는 댓글에 "네 하느님, 할 생각 없습니다"
  • 3
    유준상 태극기함, 문대통령도 극찬 “디자인의 혁명”…4차 펀딩 진행 ‘관심 집중’

기업 최신 뉴스

  • 1
    고유가 종료ㆍ차급 대형화에 밀린 경차 판매…2010년래 최저
  • 2
    ‘일본 수출감소 직격탄’ 광어 어가 돕는다… 이마트 트레이더스, 광어회 5000원 인하
  • 3
    현대백화점 전통식품 브랜드 ‘명인명촌’ 10주년… 명인 직접 만난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