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대모비스 분할합병 주주총회 결국 취소
입력 2018-05-21 16:57

현대모비스가 현대글로비스와 분할합병을 안건으로 다룰 예정이었던 주주총회를 취소했다. 분할 비율을 재조정해 다시 한번 지배구조 개편을 시도할 것이라는 관측이 이어지고 있다.

모비스는 21일 현대자동차그룹 지배구조 개편과 관련한 임시 주주총회를 취소하기로 했다. 지난 3월부터 추진한 지배구조개편안이 엘리엇과 국내외 의결권 자문사들의 반대로 사실상 무산된 것으로 분석된다.

이날 현대모비스에 따르면 회사는 임시 이사회를 열고 오는 29일로 예정됐던 현대모비스와 현대글로비스와 분할·합병 관련 임시 주주총회 개최를 취소하기로 결의했다. 추후 주총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앞서 현대차그룹은 지난 3월 현대모비스를 존속법인과 분할법인으로 쪼개 분할법인을 현대글로비스와 합병하는 방식의 지배구조 개편안을 내놨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