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H, 이천마장지구 점포겸용 단독주택용지 83필지 공급
입력 2018-04-04 10:25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이천마장지구에 실수요자 대상의 점포겸용 단독주택용지 83필지를 공급한다고 4일 밝혔다.

점포겸용 단독주택은 거주하면서 임대료 수익창출이 가능한 토지로 수익형 부동산으로 관심을 받고 있다.

공급대상토지의 세부내역을 보면 이번에 공급하는 점포겸용 단독주택용지는 용적률 150%에 최고 4층, 총 6가구까지 건축이 가능하다. 지하층 포함 연면적의 40%까지 지하 1층~지상1층에 근린생활시설을 설치할 수 있다.

공급예정금액은 3.3㎡당 310만~340만 원 수준이다. 최근 택지개발촉진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점포겸용 단독주택용지의 공급방식이 입찰로 변경돼 최고가 입찰을 통해 계약자를 결정하게 된다.

대금납부조건은 2년 유이자 할부로 공급되며 계약금 10%를 제외한 나머지 중도금은 6개월 단위로 4회에 걸쳐 납부 가능하다.

이천마장지구는 이천시 최초의 택지개발지구로 면적 69만㎡, 세대수 3328가구로 조성 중이다. 영동고속도로(덕평 IC)에서 1.5㎞, 중부고속도로(서이천 IC)에서 4.5㎞에 위치해 있다.

또한, 지구중심부를 동서로 관통하는 국도42호선, 지구서측에 연접한 지방도 325호선을 이용할 수 있다. 제2순환고속도로는 2021년 개통 예정이다.

공급일정은 오는 19일 입찰신청 접수, 20일 개찰, 24~26일 계약체결 순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LH청약센터를 통해 인터넷으로만 입찰 신청이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를 참조하거나, LH 위례사업본부 판매부로 문의하면 된다.

시태일 LH 위례사업본부 판매보상부장 "이천마장지구는 이천시 최초의 택지개발지구로 저렴한 가격에 우량한 투자처를 찾는 실수요자에게는 눈여겨 봐야할 토지"라며 "배후수요가 풍부한 만큼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을 모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