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진에어, ‘서울영상광고제 2017’ 동상 수상
입력 2018-01-05 10:18

진에어가 4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서울영상광고제 2017’ 시상식에서 ‘바른휴가운동’ 캠페인으로 TV 부문 동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서울영상광고제는 2003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는 국내 유일의 영상광고제다. ‘가장 대중적인 시선으로, 가장 공정하게’ 라는 슬로건 아래 한 해 동안 방송된 온∙오프라인 광고 영상물들 중 일반 네티즌과 광고인 등 전문 심사위원이 온라인으로 직접 심사해 좋은 광고를 선정한다.

이번에 수상의 영예를 안은 ‘바른휴가운동’ 캠페인 영상은 ‘누구의 눈치도 보지 말고 편안하게 휴가를 다녀오자’를 주제로 직장 내 휴가 관련 다양한 상황들을 유쾌하게 각색해 심사위원단의 호평을 받았다.

직장 상사와 직원이“휴가, 왜가?, 그냥, 잘가!” 등 간단한 단어로 대화하는 상황을 통해 캠페인 메시지를 명확하게 전달했다. 영상은‘한 글자편’을 시작으로 ‘다섯 글자편’까지 시리즈로 제작됐다.

진에어는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생각했을 법한 자유로운 휴가 사용 모습을 재미있게 표현한 것이 직장인들의 공감대를 사 좋은 결과를 받은 것 같다”며 “바른휴가운동 캠페인 영상을 통해 휴가 사용을 장려하는 문화가 더욱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진에어는 지난해 5월부터 올바른 휴가문화를 기업 내 정착시키고자 ‘바른휴가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