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풍산화동양행, 2018 FIFA 러시아월드컵 공식 기념 주화 출시
입력 2017-06-19 16:55

▲지난 14일 서울 중구 러시아 대사관에서 열린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공식 기념주화 출시’ 행사에서 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러시아 연예인 안젤리나 다닐로바(왼쪽)와 일리야 벨라코프가 주화를 보여주고 있다.(사진제공=풍산화동양행)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을 1년 여 앞두고 기념주화가 출시됐다.

기념주화 판매권자인 풍산화동양행은 최근 서울 중구 서소문로의 주한 러시아 대사관에서 알렉산더 티모닌 러시아 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주화의 실물을 공개했다.

이번에 국내에 출시되는 기념주화는 러시아 연방중앙은행이 발행한 기념주화 1차분 가운데 러시아 내에서 판매되고 남은 잔량의 일부가 해외에 배정된 것이다.

참가국 기념 금화 3종이 포함된 금·은화 7종 세트(300세트), 러시아 은화 4종 세트(400세트), 러시아 은화 1종(800장)이 판매되며, 19~30일 농협은행, 신한은행 전국 지점과 전국 우체국 그리고 풍산화동양행에서 선착순 예약주문을 받는다.

기념주화의 가격은 금·은화 7종세트(금3, 은4) 385만0000원, 은화 4종세트 49만5000원, 은화 낱개 9만3500원으로 책정됐고, 금·은화 7종세트에는 기념 색채동화 특별판이 증정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