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생명보험 특집]동양생명, 수호천사 꿈나무 자녀사랑보험
입력 2013-04-10 11:36
업계 최초 ‘100세 보장형’ 도입

어린이 보험시장의 강자인 동양생명은 생보업계 최초로 100세 보장형을 추가한 ‘수호천사 꿈나무 자녀사랑보험’을 판매 중이다.

이 상품은 보장기간을 확대한 것뿐만 아니라 태아와 산모에 대해 다양한 보장을 하고, 어린이 치아보장 특약 등을 새롭게 추가, 어린이 보험상품 경쟁력을 대폭 강화했다. 특히 이달부터는 응급실내원특약, 중환자실입원특약 등도 신설해 보장가능 범위를 넓혔다.

이 보험은 또 암, 2대질환, 어린이 치명적 질환뿐만 아니라 질병 및 재해를 폭넓게 보장하는 종합보장보험으로 1형(80세형)과 2형(100세형), 3형(보장체증형)으로 나뉜다.

100세 보장형은 가입시 평생 동안 갱신 없이 암이나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과 같은 주요 질환과 수술·입원비 등을 보장받을 수 있다. 기존 암보험은 최대 80세까지만 보장되는 갱신형이 대부분이었으나 이 상품은 0~25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므로 청소년이나 사회초년생들도 갱신 없이 평생 보장받을 수 있는 암보험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30세 이전까지는 디스크질환 수술·입원비를 포함한 어린이·청소년 질환 및 컴퓨터관련 질환을 집중 보장해준다. 최근 어린이들에게 많이 발생하는 주의력결핍장애(ADHD) 등의 질환은 특정정신장애보장특약을 통해 50만원의 진단비와 입원·통원비를 추가로 보장받을 수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