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여현수, 배우→재무설계사 선택 이유…연봉 1위 직업 “아이들 위해”

입력 2020-06-04 00:04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배우 여현수가 재무설개사를 택한 이유을 털어놨다.

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여현수가 출연해 배우에서 재무설계사로 이직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이날 여현수는 “1999년도에 MBC 공채 탤런트로 시작했다. 백상예술대상 신인상까지 받았지만 군대 전역 후 오히려 폭이 좁아졌다”라며 “오디션에 불러주질 않았다. 얼굴이 알려져 더 기회가 없더라”라고 털어놨다.

여현수가 재무설계사로 이직을 결심한 이유는 결혼 후 아이들이 태어나면서부터다. 아이들에게 불안한 삶을 이어주고 싶지 않았던 것. 이후 여현수는 인터넷을 돈 많이 버는 직업을 검색했고 당시 연봉 1위 직업으로 꼽히던 재무설계사를 선택했다.

여현수는 “영업이다 보니 누굴 만나야 할지도 모르겠더라. 지인들에게 전화하기도 이상했다”라며 “결국 SNS에 배우가 아닌 재무설계사로 살겠다고 글을 올리고 제 번호를 오픈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여현수는 “지금 캐스팅이 들어온대도 안 한다. 지금 제 일에 너무 만족하고 있다”라며 “봉준호 감독님이 영화 5편을 보증한다고 해도 안 할 것”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영탁 뉴욕전광판, “내가 왜 거기서 나와?”…아이돌 못지 않은 인기
  • 2
    박구윤, 알고 보니 음악가 집안…아버지 ‘무조건’-‘신토불이’ 등 히트 메이커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SK바이오팜, 상장 첫날 ‘따상’…헝가리 공장 승인에 두산솔루스 ‘급등’

사회 최신 뉴스

  • 1
    최제우, 역술가 전향 전 하이틴 스타…송혜교와 교복 CF ‘꽃미남’
  • 2
    박구윤, 알고 보니 음악가 집안…아버지 ‘무조건’-‘신토불이’ 등 히트 메이커
  • 3
    영탁 뉴욕전광판, “내가 왜 거기서 나와?”…아이돌 못지 않은 인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