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작년 순이익 7099억 원...전년 대비 42.2%↑

입력 2020-02-06 16:33

제보하기

한국금융지주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은 2019년 잠정실적 공시에서 당기순이익 7099억원을 기록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해 4993억 원 대비 42.2% 증가한 수치로, 국내 증권사가 기록한 연간 실적으로는 사상 최대 수준이다.

같은 기간 매출액(영업수익)은 10조2200억 원, 영업이익은 8653억 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27.2%, 34.3% 증가했다. 자기자본 역시 5조4585억원으로 1년 만에 1조 원 이상 증가했다. 수익성 지표인 자기자본이익률(ROE) 역시 업계 최고 수준을 유지했다. 지난해 연결 순이익과 자기자본을 환산해 산출한 자기자본이익률은 14.3%을 기록했다.

한국투자증권은 대내외 악재로 인한 증시 부진 속에서도 다변화한 수익구조와 사업 부문간 시너지 증진에 힘입어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특히 투자은행(IB) 부문과 자산운용(Trading) 부문 수익이 증가하면서 실적 성장을 이끌었다는 평가다.

한국투자증권은 올해 중점 추진전략으로 △지속 성장 가능한 시스템 구축 △미래 변화 대비 △건전한 기업 문화 정착 등을 제시했다. 특히 디지털 사업을 본격화하고 성공적인 해외시장 안착을 통해 새로운 10년을 위한 초석과 기틀을 단단히 다져나간다는 계획이다.

한국투자증권 관계자는 “국내 자본시장 대표증권사를 넘어 아시아 최고의 금융회사로 도약하기 위해 도전과 변화를 계속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19 확진자 방문' 신라스테이 해운대, 28일부터 임시휴업
  • 2
    뉴욕증시, 코로나19 공포·연준 긴급 성명에 혼조세…다우 1.39%↓
  • 3
    이현재ㆍ민경욱 컷오프…통합당, 인천 미추홀갑에 전희경 공천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KB국민은행, 서여의도 영업부 확진자 방문...1일까지 폐쇄
  • 2
    국민연금, '10%룰' 족쇄도 풀려…증선위 '단기매매차익 반환 예외 인정' 의결
  • 3
    한화자산운용, 5100억 증자…자본규모 국내 운용사 2위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