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246] 맥그리거, 세로니에 40초 TKO 승…"오늘 밤 역사를 만들었다"

입력 2020-01-19 15:06

제보하기

(AP/연합뉴스)

종합격투기 'UFC 246'에서 간판스타 코너 맥그리거(32·아일랜드)가 도널드 세로니(37·미국)를 상대로 40초 만에 TKO 승리를 거뒀다.

맥그리거는 19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T-모바일 아레나에서 열린 'UFC 246' 페더급 메인이벤트에서 세로니를 상대로 1라운드 40초 만에 TKO로 눌렀다.

맥그리거는 세로니를 상대로 경기 시작부터 기습적인 펀치에 이은 니킥으로 세로니를 압박했다. 세로니가 뒤로 물러서자 왼발 하이킥을 적중시켰고, 세로니가 흔들리는 사이 맥그리거는 파운딩을 퍼부으며 승부를 끝냈다.

맥그리거는 이날 세로니를 상대로 승리를 거두며 통산 전적 22승 4패를 기록했다.

특히 맥그리거는 이날 승리로 UFC 사상 페더급, 라이트급, 웰터급에서 모두 KO 승을 거둔 첫 번째 파이터가 됐다.

그는 경기를 마친 뒤 장내 아나운서 조 로건과의 인터뷰에서 "나는 오늘 밤 역사를 만들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고소영 SNS, '♥' 장동건은 어디에?
  • 2
    소정 심경, 팬들 "꽃길 응원"…故 리세·은비 '재조명'
  • 3
    손예진 종영소감, 데뷔 20년차 연기 내공 원없이 풀었다…'도깨비' 시청률 경신

사회 최신 뉴스

  • 1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대박신화 어느 날, 월 6000명 감탄! 천호동 홍백 커튼 샤부샤부 맛집 '연○○○'…대박 비법은?
  • 2
    서현, 교복 인증샷…'계란 한 판 나이 맞아?'
  • 3
    문체부, 코로나19 피해 관광 업계에 500억 무담보 특별융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