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쌀롱’ 함소원-진화, 나이 차이 18세…“나이 많은 나 임신시켜줘 감동”

입력 2019-12-10 00:38

제보하기

(출처=MBC '언니네쌀롱' 방송캡처)

배우 함소원이 남편 진화에게 감동받은 순간을 전했다.

9일 방송된 SBS ‘언니네 쌀롱’에서는 18세 나이 차를 극복하고 결혼 생활을 이어오고 있는 함소원-진화 부부가 스튜디오를 찾았다.

이날 진화는 “함소원을 만난 지 2시간 만에 고백했다. 예쁘고 섹시했다. 이름도 나이도 몰랐다”라며 “나랑 비슷한 20대인 줄 알았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함소원과 진화는 2018년 18살의 나이 차를 극복하고 결혼해 세간을 깜짝 놀라게 했다. 함소원은 1976년생으로 44살이며 남편 진화는 1994년생으로 26살이다.

특히 함소원은 지난해 12월 43살의 나이로 출산을 해 많은 이들로부터 축하를 받았다. 함소원은 “마흔셋인 저를 임신시켰을 때 남편에게 감동했다. 나이 많은 나를 임신 시킨 것이 감동이다”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내년에 마흔다섯을 앞둔 함소원은 딸 혜정이를 위해 둘째를 계획 중이다. 첫째는 자연 임신에 성공했지만 둘째는 시험관 시술을 준비 중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중국 우한 폐렴, 박쥐→밍크→사람 가능성 제기…'밍크' 어떤 동물?
  • 2
    [증시 키워드] 마스크ㆍ백신 관련주 급등세 얼마나 이어질까
  • 3
    우한 폐렴 관련주 투자한 VC는

사회 최신 뉴스

  • 1
    검찰 '유재수 감찰 무마' 백원우ㆍ박형철 기소…"조국 공범 혐의"
  • 2
    전영록 나이, 70세 앞두고 냉동인간 급 ‘동안 미모’…50년 지기 이홍렬과 ‘섬 생활’
  • 3
    중국 춘제 전후 중국인 9만 명 입국…'신종 코로나' 사태 이후 감소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