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사다’ 박연수, 이혼녀가 남자를 만날 때…토니 정의 “제일 예뻐요” 칭찬에 감동

입력 2019-11-21 00:09수정 2019-11-21 00:23

제보하기

(출처=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방송캡처)

박연수가 소개팅남 정주천의 진심에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20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이하 ‘우다사’)에서는 이혼 후 첫 소개팅에 나선 박연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연수는 “이렇게 소개팅을 해본 적은 처음이다. 낯설다. 이런 거 처음이다”라고 긴장감을 드러냈다. 소개팅 상대인 정주천 역시 상대로 연기자인 박연수의 등장에 당황스러움을 내비쳤다.

하지만 두 사람은 곧 서로에게 익숙해졌고 이혼과 양육 등 차마 피해갈 수 없는 이야기도 자연스럽게 꺼내놨다. 박연수는 “아이 두 명을 키우고 있다. 연애는 하고 싶은데 아이가 있다는 걸 남자 쪽이 부담스러워한다”라며 “겁나서 남자를 못 만났다”라는 솔직한 심경을 드러냈다.

그러나 정주천은 “제가 소개팅 한 분들 중에 가장 예쁘신 것 같다”라고 진심을 드러냈고 박연수 역시 엄마가 아닌 여자로서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박연수의 소개팅 상대 정주천은 토니 정이란 이름으로 활동하며 직업은 셰프 겸 요리연구가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비상장 대어’ 비보존, 주관사로 신한금융투자 선정
  • 2
    [오늘의 견본주택] 수원 '힐스테이트푸르지오수원' 등 7곳 개관
  • 3
    현대중공업지주, 2020년 5월 1일 '현대로보틱스' 분할 결정

사회 최신 뉴스

  • 1
    이지혜, 늘어난 남편 인기에 입장문 발표…드디어 빛 본 관종 매력
  • 2
    히딩크 감독 근황, 여전한 韓사랑…"한국서 있을 때가 가장 멋졌다"
  • 3
    '슈가맨3', 13일(오늘) 양준일 이어 역대급 출연자 예고…"R&B 듀오·올 불 예상"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