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어드립니다’ 넛지 뜻 무엇? 부드러운 개입…“팔꿈치로 슬쩍 찌르다” 참뜻은?

입력 2019-11-19 21:55

제보하기

(출처=tvN '책 읽어드립니다' 방송캡처)

‘넛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9일 오후 방송된 tvN ‘요즘책방 : 책 읽어드립니다’에서 소개된 행동경제학 스테디셀러 ‘넛지’가 화제다.

2009년 발매된 ‘넛지’는 2017년 노벨경제학상을 수상한 리처드 탈러와 캐스 선스타인이 공동 집필한 책으로, 10년 동안 세계적으로 150만 부가 판매됐다. 그중 55만 부는 국내에서 판매될 정도로 큰 사랑을 받았다.

‘넛지’(nudge)는 ‘팔꿈치로 슬쩍 찌르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지만, 두 사람은 책에서 ‘타인의 선택을 유도하는 부드러운 개입’이란 의미로 사용했다. 팔꿈치로 옆구리를 툭 치듯 부드러운 권유로 타인이 바른 선택을 하도록 돕는 것을 말한다.

이들이 말하는 ‘넛지’는 ‘자유주의적 개입주의’에 바탕을 두며, 유연하고 비강제적 접근으로 선택의 자유를 침해하지 않으면서 더 나은 선택을 하도록 유도한다.

설민석은 “인간은 합리적이고 똑똑한 듯하지만, 실제로는 비합리적 선택을 자주 하는 동물”이라며 “조직의 리더들이 잘 설계된 부드러운 개입을 통해 좋은 행동을 유도 해야 된다”라고 책이 하고자 하는 말을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판빙빙, 사망설 이어 이번엔 임신설 '곤혹'…소속사 "많이 먹었을 뿐"
  • 2
    '코리안 좀비' 정찬성, UFC 부산서 누구와 맞대결?…오르테가 부상으로 아웃
  • 3
    현대차 팰리세이드 2배 증산…내년에 15만 대 만든다

사회 최신 뉴스

  • 1
    김원효김밥, 홍보도 필요 없는 맛집…운영 3년 만에 전세 빚 갚아 ‘어디길래?’
  • 2
    이관희, 공개 소개팅 꺼리는 까닭 “날 맘에 들지 않을까”
  • 3
    ‘섹션TV’ 강성훈, 후배 아이돌 외모 비하… 왜 그랬을까 “나도 내가 실망스러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