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산업, 아시아나항공 매각 흥행 기대감에 ‘강세’

입력 2019-11-05 16:24

제보하기

아시아나항공 매각 본입찰이 임박한 가운데 매각 주체인 금호산업이 강세를 보였다.

5일 금호산업은 전일보다 8.71% 오른 1만4350원에 장을 마쳤다. 금호산업우도 18.68% 급등했다.

업계에 따르면 매각 주간사인 크레디트스위스(CS)증권은 이날 2일 뒤인 7일 아시아나항공 매각 본입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현재 적격 인수 후보(쇼트리스트)는 애경그룹-스톤브릿지캐피탈 컨소시엄,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 사모펀드 KCGI-홍콩계 사모펀드 뱅커스트릿 컨소시엄 등 3곳이다.

금융투자업계는 금호산업의 이번 매각이 성공할 경우 대량의 현금을 확보해 재무구조 개선은 물론 사업성 개선까지 가능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아시아나항공의 시장 예상 매각가는 1조5000억 원에서 2조 원 사이로 거론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비상장 대어’ 비보존, 주관사로 신한금융투자 선정
  • 2
    [오늘의 견본주택] 수원 '힐스테이트푸르지오수원' 등 7곳 개관
  • 3
    현대중공업지주, 2020년 5월 1일 '현대로보틱스' 분할 결정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아시아나항공, 단기차입금 3500억 원 증가 결정
  • 2
    현대캐피탈, 신형 K5 전용 할부 상품 출시
  • 3
    아세아제지, 유승환 대표이사 추가 선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