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내달부터 기본요금 800원 인상”

입력 2019-10-18 13:59

▲박재욱 VCNC 대표. (사진제공=VCNC)

타다가 내달 18일부터 타다 베이직 기본요금을 800원 인상한다.

박재욱 VCNC 대표는 18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VCNC는 정부 정책 방향에 협력하고, 택시업계와의 가격 경쟁을 피하기 위해 한 달 뒤부터 타다의 기본요금을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내달부터 타다 베이직의 기본 요금은 현재 4000원에서 4800원으로 오르게 된다. 이는 올해 택시 기본요금이 800원 오른 것과 같은 수준이다. 다만 타다는 장거리 이동시 합리적인 요금으로 이동할 수 있도록 가격정책을 보완할 방침이다.

박재욱 대표는 “타다는 지난 7월부터 정부주도의 택시-플랫폼 상생안을 반영해 여러 가지 방안을 검토했다”며 “시작 1년 만에 130만 이용자의 지지를 받고 있었기에 더욱 큰 책임감을 느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러나 기존산업과의 갈등을 최소화하라는 현재 정부와 택시업계의 목소리에 따라 지난 14일부터 타다 베이직의 증차를 연말까지 중단하고 택시 기반 서비스인 타다 프리미엄을 확대하기로 결정했다”며 “지역별 상황에 맞춰 택시와의 가맹과 협력을 더 확장해나가겠다고 말씀드렸지만 더 큰 상생책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높아 기존산업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타다의 가격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어려운 결정을 하게 됐다”고 인상 배경을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VCNC는 타다를 지지해주신 이용자 여러분께 부담을 드리게 돼 무거운 마음”이라며 “다시 한 번 이용자 여러분의 이해를 구합니다”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카카오 페이지’ 웹툰 ‘도굴왕’ 깜짝 퀴즈 등장…파산 동료 ‘ㅇㅇㄹ ㅎㅌ’ 누구?
  • 2
    전현무, 이혜성과 열애 인정에 '나 혼자 산다' 복귀는?…한혜진 근황 '관심'
  • 3
    방탄소년단 출국, 정국 교통사고 후 첫 모습…올블랙+마스크로 얼굴 가린 채 포착

기업 최신 뉴스

  • 1
    한창수 아시아나 사장 "안정적 수익 창출 할 수 있어"
  • 2
    광주·대전·울산·전북·전남·경남·제주 등 7개 지역 규제자유특구로 지정
  • 3
    단독 롯데주류, '위스키 상징' 부평공장 문 닫는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