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노사 무분규 단체교섭 마무리…“사회적 책임 다할 것”

입력 2019-09-24 10:19

▲11일 강원랜드 노사가 ‘2019년 임금 및 단체협약’을 최종합의했다. (사진제공=강원랜드)

강원랜드는 11일 하이원 그랜드호텔 컨벤션타워에서 ‘2019년 임금 및 단체협약 조인식’을 15일 마쳤다. 이번 임단협은 강원랜드 노사 역대 가장 빠른 시기에 마무리된 것으로 회사는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강원랜드 노사는 1월부터 7차례 단체교섭을 거쳐 임금인상,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제도 개선 등 잠정합의안을 도출하고, 임금 및 단체협약 안에 최종 합의했다.

올해 임금협약에서는 정부 가이드라인에 따라 △작년도 총인건비 대비 1.8% 임금인상 △내부평가 성과급 차등지급 등을 확정했다.

아울러 단체협약에서는 일·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 등을 반영해 △가족돌봄 등을 위한 근로시간의 단축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직장 내 괴롭힘 방지 등 관련 사항을 개정하기로 했다.

같은 날 강원랜드ㆍ강원랜드 노동조합ㆍ강원랜드 감사위원회는 노·사·감 공동선언 협약식을 진행해 이번 조인식과 함께 갑질 및 직장 내 괴롭힘을 근절하고 인권이 존중되는 건전한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할 것으로 선언했다.

회사 측은 “노·사·감이 참여하고 외부위원이 과반수로 구성된 인권윤리경영위원회와 갑질 신고 센터를 설치해 인권 보호 증진과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준수에 힘쓰고 있다”라며 “국민 쉼터로서 국민에게 신뢰를 받는 공기업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엠버 긴급귀국, 오늘(15일) 한국行 비행기…'크리스탈·빅토리아·루나', 설리 빈소 찾을까?
  • 2
    설리 빈소 공개·사이버 조문 페이지 개설…SM 측 "유족 뜻 따라 팬 위한 조문 장소 마련"
  • 3
    "노란색 이거 뭐야?“ 해외서 화제된 한국 맥도날드 '일회용 컵'…알고 봤더니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토스 빼고 볼 거 없다"…대어 빠진 제3 인터넷은행, 예견된 흥행 실패
  • 2
    '1강2약' 인터넷은행에 토스·소소·파밀리아 3곳 출사표
  • 3
    세화아이엠씨 “210억 규모 조세범처벌법위반 혐의로 기소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