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리피, TS엔터테인먼트와 분쟁…딘딘·한해 등 “고생 많았어, 힘내자” 응원 이어져

입력 2019-09-23 18:50

(출처=슬리피SNS)

래퍼 슬리피가 전 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와 분쟁을 겪고 있는 가운데 동료 래퍼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23일 슬리피가 전 소속사 TS로부터 정산을 제대로 받지 못해 생활고에 시달린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슬리피는 월세는 물론 공과금도 제대로 내지 못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TS측은 “슬리피의 매출보다 지출이 더 컸다”라며 “정산금도 정확한 날짜에 맞춰 지급했다”라고 밝혔다. 현재 양측은 소송 등 법적 공방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에 슬리피의 동료들은 슬리피의 SNS를 통해 응원의 말을 전했다. 래퍼 상추는 슬리피가 게재한 생활고 관련 기사 게시물에 “리피야 형이 있다. 힘내자!”라고 응원했고 래퍼 한해 역시 “힘!”이라며 응원했다.

베이식도 “힘내세요, 형!”이라며 그의 행보를 응원했고 그룹 EXID LE 역시 “힘내자, 오빠”라며 힘을 보탰다. 오랜 절친으로 알려진 딘딘은 “고생 많았다, 정말로! 이제 그 힘든 시간들 다 보답받는 삶 살자”라고 덧붙였다.

팬들 역시 해당 게시물에 “승소할 거라 믿는다”, “응원한다”, “이러한 상황에도 잘 버텨줘서 내가 다 고맙다”, “긴 싸움이 될 텐데 힘 빠지지 말자”라고 응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마트, 이갑수 대표 교체...대규모 인사 나선다
  • 2
    [추천!경매물건] 서울 양평동3가 양평동6차현대 601동 903호 등
  • 3
    [부동산 e!꿀팁] 주택 매입까지 걸리는 시간 계산하려면?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 날씨, "7도에서 25까지 오락가락"…내일 모레 글피까지 일교차 커
  • 2
    김소연 대표 "주말은 월요일 기다리는 날"…전무후무 '일 중독'
  • 3
    서울시, 19일 ‘유아숲체험 가족축제’…“도시 아이들, 맘껏 뛰놀고 자연과 교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