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태풍 '타파' 영향권…많은 비·강한 바람

입력 2019-09-20 20:34수정 2019-09-23 15:06

제보하기

토요일인 21일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많이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는 20일부터 23일까지 150~400㎜(제주도 산지 600㎜) 이상, 강원영동ㆍ경상도ㆍ전남ㆍ울릉도ㆍ독도는 21일부터 23일까지 100~300㎜(경상동해안 400㎜ 이상), 경기남부ㆍ강원영서남부ㆍ충북ㆍ충남남부ㆍ전북은 30~80㎜(강원영서남부ㆍ충북ㆍ전북 120㎜) 이상, 서울ㆍ경기북부ㆍ강원영서북부ㆍ충남북부는 10~40㎜다.

아침 최저기온은 14~20도, 낮 최고기온은 19~26도다.

기상청 관계자는 "23일까지 제주도와 남해안, 동해안, 지리산 부근을 중심으로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릴 것"이라며 "저지대 침수와 하천 범람 등 비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제주도와 남해안, 동해안, 도서 지역은 최대 순간 풍속이 시속 125~160㎞(초속 35~45m), 그 밖의 지역은 시속 55~110㎞(초속 15~30m)다.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생길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상청 측은 내다봤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ㆍ동해 앞바다 1.0~4.0m, 서해 앞바다 0.5~3.0m로 예보됐다. 먼바다의 물결은 남해 2.0~6.0m, 동해 1.0~4.0m, 서해 1.0~6.0m 등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전 해상에 매우 강한 바람과 높은 물결이 칠 것으로 예보돼 항해나 조업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 3
    가로세로연구소, ‘몰카 논란’ KBS 공채 개그맨 공개…“다른 사람 의심받아선 안돼”

사회 최신 뉴스

  • 1
    송지효 다이어트, 영화 위해 7kg 감량…김무열도 20kg 감량 ‘어떤 영화기에?’
  • 2
    박혜경 나이, 2년 만의 ‘불청’ 출연…그 사이 남자친구 생겨 “결혼 전제로 만나”
  • 3
    ‘불타는 청춘’ 김돈규 나이, 데뷔 27년 차 가수…015B 보컬→‘나만의 슬픔’ 대 히트까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