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도이엔지, 1055억 채무보증ㆍ600억 신축 계약 체결

입력 2019-09-19 15:10

제보하기

성도이엔지는 씨앤케이피가 메리츠종합금융증권 외 4개 금융기관에 빌린 1055억 원에 대한 채무보증에 나서기로 결정했다고 19일 공시했다. 채무보증 금액은 자기자본대비 54.19% 수준이며, 보증 기간은 20일부터 2021년 4월 19일까지다.

회사 측은 “당사가 시공사로 참여한 복합물류단지 신축 관련 사업주의 대출자금에 대한 조건부 보증으로 계약종료일까지 공사를 완성할 경우 당사가 제공한 보증은 해소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회사는 씨앤케이피와 600억 원 규모로 인천 복합물류단지 신축 프로젝트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최근 매출액 대비 11.34% 수준이며, 계약 기간은 20일부터 2021년 4월 19일까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 3
    가로세로연구소, ‘몰카 논란’ KBS 공채 개그맨 공개…“다른 사람 의심받아선 안돼”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성장금융 ‘기술혁신전문펀드’ 출자사업에 운용사 12곳 출사표
  • 2
    두산인프라코어, 24억 원 규모 CB 발행 결정
  • 3
    두산중공업, 인도 자회사 유상증자에 2000억 원 투입 결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