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화재’ 부직포 제조공장서 불 “시꺼먼 연기 치솟아”…‘대응 1단계’ 발령

입력 2019-09-13 13:15

제보하기

(연합뉴스)

13일 낮 12시 6분께 경기도 김포시 하성면 전류리 부직포 제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대응 1단계'는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이다.

화재로 공장 내부 자재들이 불에 타면서 시꺼먼 연기가 치솟아 119 신고 접수가 잇따랐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현재 소방관 등 60여 명과 펌프차 등 차량 31대가 동원돼 불을 끄고 있다"며 "인명피해 여부를 파악하며 진화에 전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 3
    가로세로연구소, ‘몰카 논란’ KBS 공채 개그맨 공개…“다른 사람 의심받아선 안돼”

사회 최신 뉴스

  • 1
    송지효 다이어트, 영화 위해 7kg 감량…김무열도 20kg 감량 ‘어떤 영화기에?’
  • 2
    박혜경 나이, 2년 만의 ‘불청’ 출연…그 사이 남자친구 생겨 “결혼 전제로 만나”
  • 3
    ‘불타는 청춘’ 김돈규 나이, 데뷔 27년 차 가수…015B 보컬→‘나만의 슬픔’ 대 히트까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