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화재’ 부직포 제조공장서 불 “시꺼먼 연기 치솟아”…‘대응 1단계’ 발령

입력 2019-09-13 13:15

(연합뉴스)

13일 낮 12시 6분께 경기도 김포시 하성면 전류리 부직포 제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대응 1단계'는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이다.

화재로 공장 내부 자재들이 불에 타면서 시꺼먼 연기가 치솟아 119 신고 접수가 잇따랐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현재 소방관 등 60여 명과 펌프차 등 차량 31대가 동원돼 불을 끄고 있다"며 "인명피해 여부를 파악하며 진화에 전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조국 전 장관 사퇴 첫 주말, 도심서 맞불 집회…“검찰 개혁”vs “문재인 정부 규탄”
  • 2
    여의도 ‘개국본’ 집회, 원래 5시보다 늦게 시작한 이유는?… 자유연대와 ‘완충지대’ 결정
  • 3
    경찰, 주한 미국 대사관저 경계 강화…‘무단 침입’ 대진연 19명 체포

사회 최신 뉴스

  • 1
    로또881회당첨번호 '4·18·20·26·27·32'…1등 당첨지역 어디?
  • 2
    신동 "손주 볼 수 있을까"…결혼 앞서 '출산'을 생각하다
  • 3
    덕자, "社 계약 발목 잡혔나"…유튜버 방송포기 사태 두고 설왕설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