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1++’ 쇠고기 등급에 마블링 수준 추가 표기 추진

입력 2019-09-11 16:14

제보하기
구이용 부위 중심으로 등급 표시

(롯데쇼핑 제공)

앞으로 소비지가 쇠고기를 고를 때 마블링 수준을 수치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 등급 쇠고기의 표시사항에 근내지방도(마블링)를 함께 표시하는 '소·돼지 식육의 표시방법 및 부위 구분기준' 일부개정고시(안)을 행정예고 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1++등급 쇠고기의 경우 축산물등급판정확인서에 표기된 근내지방도를 등급과 함께 표시해야 한다. 쇠고기 근내지방도에 따른 지방함량은 7(16∼17%), 8(17∼19%), 9(19% 이상)로 분류된다.

이렇게 되면 1++등급 쇠고기 중 근내지방도에 따른 지방함량이 7인 경우 '1++(7)'로 표기된다.

또 쇠고기를 그대로 구워 먹는 소비 경향을 반영해 구이용 쇠고기 중심으로 등급 표시를 확대한다.

그간 찜·탕·구이용 등을 대상으로 등급표시를 적용했다. 앞으로는 구이용으로 많이 사용되는 부위 중심으로 등급표시를 하게 된다. 설도·앞다리·보섭살·삼각살·부채살 등이 표시 부위에 추가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예슬 이탈리아, 해외서 빛난 '한국美'
  • 2
    '음악중심' 지코, '아무노래'로 출연없이 1위…음악방송 10관왕
  • 3
    속보 코로나19 확진자, 강원·울산서 5명·1명 신규 발생

기업 최신 뉴스

  • 1
    전경련, 연구기능 강화 골자 조직개편…한경연 산업 연구 기능 흡수
  • 2
    서울대병원, 선제격리병동으로 운영 공백 최소화
  • 3
    싸이토젠- 유머스트알엔디 MOU 체결…전임상 연구시장 진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