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임명 '잘못했다' 49.6% vs '잘했다' 46.6%

입력 2019-09-10 10:12수정 2019-09-10 10:30

제보하기
한국당 지지층 부정평가 90%↑…진보‧서울‧20대‧30대 긍정평가

(자료=리얼미터)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을 둘러싼 국민의 찬반 여론이 팽팽하게 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에 따르면 조 장관 임명에 대한 국민여론을 조사한 결과 ‘잘못했다’는 부정평가가 49.6%(매우 잘못했음 43.2%, 잘못한 편 6.4%), ‘잘했다’는 긍정평가는 46.6%(매우 잘했음 32.6%, 잘한 편 14.0%)로 각각 집계됐다.

세부 계층별로는 부정평가는 한국당 지지층에서 90%대 중반을 상회하는 압도적인 다수였다. 무당층, 보수층과 중도층, 60대 이상과 50대, 부산·울산·경남(PK)과 대구·경북(TK), 경기·인천에서도 조 장관 임명을 부정적으로 보는 의견이 절반을 넘었다.

긍정평가는 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 진보층에서 70~80%대에 달해 압도적으로 높았다. 또한 20대와 30대, 40대, 호남과 충청권, 서울에서 절반을 넘었다.

이번 조사는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9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501명(응답률 6.9%)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P)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우체국쇼핑, 마스크 한정 판매 소식에 사이트 마비…판매 가격과 구입 시기는?
  • 2
    김정균 6월 결혼, 예비 신부 정민경 누구?…4살 연하의 배우 출신 ‘초혼’
  • 3
    박해진 전액기부, "코로나19 예방 이렇게 하세요"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황교안, 종로에서 코로나19 방역 활동…“무능한 정부, 현장 들어가 안전 살필 것”
  • 2
    가스안전공사, 세계 최고 수소안전 체험관 만든다
  • 3
    여야, 내일 본회의 열어 '코로나 3법' 등 처리키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