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복지재단, 청소년 대상 ‘서울아 부탁해’ 개최

입력 2019-08-19 08:32

▲아주복지재단 '서울아 부탁해' 행사 사진.(사진제공=아주그룹)

아주그룹의 비영리기관인 아주복지재단이 지난 14~15일 서울 각지에서 청소년을 대상으로 ‘아주 신나는 여행을 서울아 부탁해’라는 문화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아주복지재단은 경제적, 지역적 차이로 인해 상대적으로 문화 혜택이 적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문화 격차를 해소하고, 즐거운 유년시절의 추억을 만들어 주기 위해해당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청소년 복지증진 역할을 하는 한국지역아동센터연합회를 통해 비수도권 지역 중학생 32명을 모집했고, 1박 2일 일정으로 아주좋은꿈터, 고려대학교, N서울타워 등 서울의 명소를 방문했다.

참가 학생들은 동대문구 용두동에 위치한 ‘아주 좋은 꿈터’를 방문해 인재육성을 중요시하는 아주그룹의 철학에 대해 설명을 듣기도 했다. ‘아주 좋은 꿈터’는 아주그룹의 고 문태식 창업주 생가터에 건립한 교육문화공간이다. 지역사회 아동청소년이 스스로 삶을 개척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 지역 청소년들의 명문대학교 탐방이 버킷 리스트 중 하나인 것에 착안해 고려대학교 봉사단과 함께 고려대 투어를 진행했고, 캠퍼스 투어로 청소년들에게 진로에 대한 긍정적 동기를 제공하고미래에 대한 꿈을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아주복지재단 이동규 매니저는 “경제적어려움과 지역적 격차에 학습 및 여가, 문화 등의 접근성이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이번 행사를 진행했다”며 “서울에서만 즐길 수 있는 특별한 문화 체험을 제공해 청소년들이 건강한 또래 관계를 만들고, 추억을 쌓을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엠버 긴급귀국, 오늘(15일) 한국行 비행기…'크리스탈·빅토리아·루나', 설리 빈소 찾을까?
  • 2
    설리 빈소 공개·사이버 조문 페이지 개설…SM 측 "유족 뜻 따라 팬 위한 조문 장소 마련"
  • 3
    "노란색 이거 뭐야?“ 해외서 화제된 한국 맥도날드 '일회용 컵'…알고 봤더니

기업 최신 뉴스

  • 1
    푸드 컴퍼니 '쿠캣' 연간 매출 100억 돌파
  • 2
    못된고양이, 필리핀 10호점 오픈
  • 3
    애플, 아이폰11 시리즈 25일 국내 출시...가격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