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여인숙 화재 발생, 건물 일부 붕괴…투숙객 3명 사망

입력 2019-08-19 08:10

제보하기

(연합뉴스)

19일 오전 전주 한 여인숙에서 화재가 발생해 객실에 있던 투숙객 3명이 사망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의 한 여인숙에서 화재가 발생해 전체 건물 76㎡를 태운 뒤 2시간 만에 진화됐다.

화재가 발생한 전주의 한 여인숙은 1972년 지어져 시설이 매우 낡았고, 화재 과정에서 건물 일부가 무너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숨진 이들의 신원 파악에 다소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한편,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온라인 개학 강행 조짐에, 교육계 “졸속수업 가능성 커”…개학 연기 ‘한목소리’
  • 3
    씨젠, 증시 거래대금 1위...“하루 2조 원”

사회 최신 뉴스

  • 1
    ‘에프엑스’ 엠버, “설리야, 또 놀자”…故 설리 생일 축하에 팬들도 뭉클
  • 2
    사나 단발, 중단발 헤어스타일로 '예쁨 과시'…남심저격 미모
  • 3
    전소미, 20살 첫 차는 람보르기니?…고급 외제차 타고 등장 “차 업그레이드했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