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폰, 유럽서 점유율 5년 만에 최고치…화웨이 제재 영향

입력 2019-08-13 16:54

제보하기
경쟁사인 화웨이, 애플 점유율 나란히 하락해

▲유럽 스마트폰 시장 2분기 점유율 (출처=캐널리스 홈페이지)

삼성전자가 2분기 유럽 스마트폰 시장에서 5년 만에 최고 점유율을 기록했다.

13일 시장조사업체 캐널리스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분기 유럽 스마트폰 시장에서 1830만 대를 출하해 40.6%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6.7% 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반면 2∼3위를 기록한 화웨이와 애플의 점유율은 18.8%, 14.1%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3.6%포인트, 2.9%포인트 하락했다.

캐널리스는 "삼성전자가 갤럭시A10, A20e, A40, A50 등 경쟁적인 중저가 제품을 시장에 낸 것이 좋은 반응을 얻었다"며 "유럽에서 주요 경쟁자인 화웨이가 미국 제재로 인한 영향을 받는 사이 주요 거래처 물밑작업을 통해 안정적인 대안으로 자리매김했다"고 분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용석 '가세연', 도 넘은 폭로에 대중들 '싸늘한 시선'…장지연부터 이병헌까지
  • 2
    '10억 아파트' 수두룩… 날개 단 수원 집값
  • 3
    남희석, 故 남보원 별세 애도…"선생님은 진짜 코미디언"

기업 최신 뉴스

  • 1
    제네릭 없는 특허 소멸 의약품 239개
  • 2
    SK가스-카카오 ‘맞손’…LPG 충전소 기반 미래 모빌리티 협력
  • 3
    작년 내수 차 판매 1.8% 감소…판매금액 오히려 2.9% 증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