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인 루니, 잉글랜드 무대 복귀…내년 1월 더비 카운티 플레잉코치로 합류

입력 2019-08-07 13:20

제보하기

(출처=더비 카운티 홈페이지)

웨인 루니(34)가 내년 1월 잉글랜드 무대로 복귀한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챔피언십(2부리그) 더비 카운티는 7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잉글랜드 축구 대표팀 역대 최다득점자인 웨인 루니가 내년 1월부터 팀에 합류한다는 것을 전하게 돼 기쁘다"라고 밝혔다.

더비 카운티는 "루니는 2021년 여름까지 18개월 계약을 했고, 기간 연장 옵션을 추가했다"며 "루니의 지도자 경력 준비를 위해서 플레잉코치로 계약했다"고 전했다.

에버튼에서 유소년 생활을 했던 루니는 2002년 에버튼을 통해 프로에 데뷔했고, 2004년 8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에 입단하면서 최고의 스타로 거듭났다.

루니는 맨유에서 13시즌을 뛰면서 정규리그에서만 393경기에 나서 183골을 기록했다. 맨유 통산으로는 559경기에서 253골을 터뜨렸다.

이후 루니는 2017년 7월 에버튼으로 잠시 돌아왔으나, 2018년 7월 미국프로축구(MLS) DC 유나이티드로 이적해 최근까지 41경기에서 23골을 몰아쳤다.

루니는 A매치에서도 120경기에 출전해 53골을 기록하며 잉글랜드 대표팀 역대 최다골 기록을 보유 중이다. 현재 잉글랜드 대표팀 현역 선수로 가장 많은 골을 기록 중인 선수는 해리 케인(22골)이다.

한편, 이번에 루니가 이적하는 더비 카운티는 1884년에 창단해 135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팀이다. 2007~2008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최하위를 기록하며 강등된 뒤 지금까지 줄곧 챔피언십에 머물러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로이킴 음란물 유포 혐의 기소유예·김경진-전수민 결혼·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불투명·효민-신민아 마스크 1억 기부·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차트 1위 예약 (문화)
  • 2
    ‘불타는 청춘’ 김정균♥정민경, 결혼 소식에 청춘들 깜짝…“한번 다녀온 사람이 더 잘해”
  • 3
    홍상수-김민희, 베를린 영화제 동반 참석…‘도망친 여자’ 벌써 7번째 작품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26~27일 채널CGV·OCN·수퍼액션·씨네프·스크린…미스페레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하루·관상·골든슬럼버·기방도령·E.T.·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토탈리콜·기억의 밤 등
  • 2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국내 확진자 '1146명'…대구·경북서 153명 늘어 - 2월 26일 오전 9시
  • 3
    아이스크림에듀, 국내 초등교육 최초 '홈런 AI교과서' 출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