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쇼핑, 롯데리츠에 1조 원 규모 자산양도 결정

입력 2019-07-25 17:48

제보하기

(사진제공=롯데쇼핑)

롯데쇼핑이 25일 이사회를 열고 롯데백화점 구리점, 롯데아울렛 대구율하점, 롯데마트 청주점 등 9개 점포를 롯데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이하 롯데리츠)에 양도하고 해당 부동산을 빌려 쓰기로 결의했다.

롯데쇼핑이 이번에 롯데리츠에 양도하는 자산은 롯데백화점 구리점, 광주점, 창원점, 롯데아울렛 대구율하점, 청주점, 롯데마트 대구율하점, 청주점, 의왕점, 장유점으로 총 1조 629억 원 규모다.

이로써 롯데리츠는 지난 5월 9일 현물출자를 통해 취득한 롯데백화점 강남점(4249억 원)을 포함해 백화점 4개, 아울렛 2개 및 마트 4개 등 총 10개 점포를 소유하게 되며, 양도가액 기준으로 1조 4878억 원 규모의 부동산을 갖게 됐다.

특히 이번 자산 양도를 통해 편입되는 부동산은 단일 형태의 채널이 아닌 백화점, 아울렛, 마트로 구성되고, 양도가 기준 수도권과 광역시에 70.2%의 점포가 분포돼 투자 매력도 높은 것으로 평가된다.

롯데쇼핑은 다음 달 2일 자산 양수도 및 해당 자산에 대한 임대차 계약을 맺을 예정이고, 자산양도 후에도 현재와 마찬가지로 책임임대차계약에 의해 매장을 운영할 계획이다.

롯데리츠는 지난 5월 17일 국토교통부 영업인가 승인에 이어 이달 초 국내 리츠 최초로 한국신용평가, 나이스신용평가 등으로부터 담보부사채 신용등급 ‘AA-‘를 획득했다. 또 23일에는 공모 담보부사채 발행 증권신고서를 제출했으며 롯데백화점 강남점을 담보자산으로 총 1700억 원을 발행한다.

담보부사채는 일반적인 담보대출에 비해 조달 금리가 낮다는 점을 감안할 때 기존의 리츠들의 담보대출을 통한 자금조달 대비 조달 비용을 낮출 수 있고, 안정적으로 자금조달을 할 수 있다. 회사 측은 이를 통해 좋은 이율로 향후 롯데리츠에 투자하는 투자자들의 이익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성훈 자축, 솔로 데뷔 19주년…젝스키스 재결합→탈퇴까지 '다사다난'
  • 2
    혜은이 심경, 30년 만에 이혼한 이유…"김동현이 먼저 하자고 해"
  • 3
    ‘동상이몽’ 정찬성 아내 박선영, 조제 알도와 대결 후 결혼 결심…“내가 지켜줘야겠다”

기업 최신 뉴스

  • 1
    “카타르 국영석유사, 국내 조선 '빅3'와 23조 규모 LNG선 계약”
  • 2
    "덴탈 마스크는 민간이 유통…식약처 허가 제품은 '의약외품' 표시"
  • 3
    제네릭 난립 막는다…직접 생동 시험 실시한 제약사 공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