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샵 "대표 브랜드 시작으로 친환경 '조립형 박스' 도입"

입력 2019-07-24 09:01

제보하기

(사진제공=GS샵)

GS샵이 대표 패션 브랜드 ‘쏘울(So, Wool)’을 시작으로 친환경 택배 상자인 ‘조립형 박스’를 본격 도입한다고 24일 밝혔다.

조립형 박스는 비닐 테이프를 사용하지 않고도 상품을 안전하게 배송할 수 있는 친환경 택배 상자다. 기존 사과 상자형의 택배 상자는 폴리염화비닐이 주 성분인 비닐 테이프를 사용해 환경을 해칠 뿐 아니라 포장할 때와 개봉할 때 모두 번거로움이 컸다. 조립형 박스는 택배 상자의 양날개 부분을 접어서 넣기만 하면 된다.

GS샵은 포장 마감용으로 사용하는 비닐테이프 대신 100% 전분 접착제가 사용된 종이 스티커를 대체 사용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조립형 박스는 바로 재활용으로 분리배출할 수 있다.

GS샵은 조립형 박스를 ‘쏘울’의 올 F/W(가을·겨울) 시즌 신상품에 우선 적용하며, 향후 ‘SJ와니’, ‘라삐아프’, ‘모르간’ 등 대표 패션 브랜드에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앞서 GS샵은 ‘경주 최부잣집 요석궁 갈비탕’에 화학성분을 포함한 아이스팩 대신, 꽁꽁 얼린 생수를 냉매로 활용한 친환경 배송을 시작했다. 또 ‘코튼클럽’ 등 란제리 브랜드는 실제 활용할 수 있는 파우치(트래블백)에 넣어 배송하는 등 다양한 친환경 배송 서비스를 시행 중이다.

GS샵은 앞으로도 불필요한 쓰레기를 줄이고, 지속가능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 다양하고 차별화된 아이디어를 친환경 배송 서비스에 접목해 나갈 예정이다.

GS샵 대외미디어부문 주운석 상무는 “GS샵은 환경 지키기에 관심이 높은 고객들이 함께, 또 자연스럽게 동참할 수 있는 다양한 친환경 배송 서비스를 속속 도입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한 친환경 배송 서비스를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오늘의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일왕 탄생 축하식 취소·'철파엠' 박미선·'김현정의 뉴스쇼' 임미리 선거법 위반?·'컬투쇼' 도티, 유민상·'배철수의 음악캠프' BBC 外
  • 2
    스트레이트, 나경원 의원 자녀들 '스펙쌓기' 보도…"아들은 논문, 딸은 해외 연수 의혹"
  • 3
    김희영 누구?…김용호 "690만 원 명품 시계 착용·제3의 여성" vs 최 회장 측 "김희영 맞아"

기업 최신 뉴스

  • 1
    [피플] '취임 1년' 만에 경영정상화 이끌어낸 전대진 금호타이어 사장
  • 2
    소비자원 "속눈썹 연장 펌제, 관리 사각지대"
  • 3
    [BioS]메디톡스 "메디톡신, '경부근긴장이상’ 적응증 획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