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폴키즈X모나미, 티셔츠 DIY 키트 출시..."7부 티셔츠ㆍ모나미 패브릭 마커 구성"

입력 2019-07-17 09:55

제보하기

(사진제공=빈폴)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온라인 키즈 브랜드 ‘빈폴키즈’가 대한민국 대표 문구업체인 모나미와 손잡고 티셔츠 DIY(Do It Yourself) 키트를 선보였다.

빈폴키즈는 올해로 43회를 맞은 모나미 환경사랑 어린이 미술대회를 후원하고, 기념 티셔츠 DIY 키트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빈폴키즈는 빈폴키즈상을 신설해 ‘자전거와 자연보호’를 주제로 한 그림 작품의 시상도 담당한다.

이번 환경사랑 어린이 미술대회는 17일부터 9월 6일까지 접수가 진행되고, 만 3세에서 12세 어린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참가자들은 환경사랑을 주제로 8절 도화지에 그림을 그려 제출하면 된다.

응모 분야는 수채화, 포스터, 크레파스, 색연필, 마카 등 그림 부문이고, 온라인 접수 후 우편이나 방문 접수해야 한다. 최종 발표는 10월 15일 모나미 미술대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고, 에버랜드 애니메이션 극장에서 시상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수상자에게는 △대상(1명)에 노트북과 본인 작품을 프린트한 빈폴키즈 티셔츠 △최우수상(3명)에 태블릿PC 및 본인 작품을 프린트한 빈폴키즈 티셔츠 △금상(9명)에 모나미 스페셜 문구세트와 본인 작품을 프린트한 빈폴키즈 티셔츠 △은상(18명)과 동상(27명)에는 모나미 스페셜 문구세트가 주어진다.

빈폴키즈는 올해 최초로 모나미 환경사랑 어린이 미술대회에 ‘빈폴키즈상’을 신설해 ‘자전거와 환경사랑’을 주제로 출품한 지원자 중 200명을 선정, 빈폴키즈와 모나미가 협업한 티셔츠 DIY 키트를 증정한다.

빈폴키즈는 이번 행사를 기념하기 위해 7부 티셔츠와 모나미 패브릭 마커로 구성된 DIY 키트를 출시했다. 내용물을 담는 키트는 지속가능성과 환경사랑을 실천하는 차원에서 재고 원단으로 제작됐고,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통합 온라인몰 SSF샵에서 판매된다. 가격은 3만 3000원이다.

황인방 빈폴키즈 팀장은 “지속가능성과 환경을 생각하는 두 브랜드가 만나 아이들에게 특별한 즐거움과 행복을 주는 행사와 상품을 선보이게 됐다”라며 “빈폴키즈와 모나미 협업 상품은 아이들이 직접 펜으로 티셔츠에 그림을 그려 넣을 수 있어서 세상에서 유일한 티셔츠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대량 실업’에 조급해진 트럼프...OPEC+ 중재 안 먹히니 ‘관세 카드’
  • 2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3
    소득 줄었어도 못 받고, 늘었는데 받고…재난지원금 선정기준 논란

기업 최신 뉴스

  • 1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2
    대주주 투자 끊긴 쌍용차, 마힌드라 철수설 일축…"자산 매각으로 재원 확보"
  • 3
    '코로나 영향' 미국ㆍ유럽 신차판매 사실상 중단…車 수출 감소 불가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