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울산 공공기관 3곳과 재난안전협의회 발족

입력 2019-07-15 16:19

재난안전관리 정보 공유 및 협력 체계 강화

▲한국동서발전과 한국석유공사, 울산과학기술원, 울산항만공사 안전 분야 관계자들이 15일 울산지역 공공기관 재난안전협의회 발족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동서발전)

한국동서발전은 15일 울산 중구 본사에서 한국석유공사, 울산항만공사, 울산과학기술원과 ‘울산지역 공공기관 재난안전협의회’를 발족하고 제1차 회의를 가졌다.

재난안전협의회는 △‘공공기관의 안전관리에 관한 지침’ 이행 등 정부 정책이행과 관련한 상호 협력 △재난안전사고 및 우수 활동사례 공유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공동 기술개발 발굴‧추진 △재난안전보건 관련 지역사회 지원사업 공동 추진 등을 위해 발족됐다.

회의에 참여한 각 기관 대표자들은 재난안전협의회를 통해 재난안전관리 수준 향상 및 안전기술 공동개발, 지역사회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원사업 발굴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협의회를 주관한 동서발전은 4일 2019년 산업안전보건 강조주간 ‘공공기관 안전관리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공공기관 최초로 대상을 수상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악플의 밤', 설리 없이 녹화 진행 "연락 닿지 않았다"…네티즌 "프로그램 폐지해야"
  • 2
    '신세경 바람막이 한정판', 오퀴즈 이천만원이벤트 초성퀴즈 등장…"신상 바람막이 ㅇㅁㅇㅎㅇ" 정답은?
  • 3
    설리 빈소 공개·사이버 조문 페이지 개설…SM 측 "유족 뜻 따라 팬 위한 조문 장소 마련"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미국, 터키 정부 부처·관료 제재…트럼프, 에르도안·쿠르드족 사령관과 통화
  • 2
    동서발전, 청각장애인 도자기 교육에 970만 원 후원
  • 3
    영국 억만장자 사업가 마이크 애슐리, EU 당국에 나이키·아디다스 반독점 조사 요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