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영, LPGA 마라톤 클래식 우승…통산 9승

입력 2019-07-15 09:40

제보하기

▲김세영 (연합뉴스)

총상금 175만 달러의 LPGA 마라톤클래식에서 김세영이 우승을 차지했다.

한국시간 15일 김세영은 최종 합계 22언더파 262타의 성적을 기록했다. 2위인 미국의 렉시 톰프슨과는 최종 합계와 2타 차다. 이로서 김세영은 우승 상금 26만2500달러(약 3억1000만원)의 주인공이 됐다.

김세영은 투어 통산 9승을 획득했으며, 5월 메디힐 챔피언십에 이은 시즌 2승을 달성했다. 이는 고진영(24), 박성현(26), 브룩 헨더슨(캐나다)에 이은 올해 네 번째 2승 선수이기도 하다. 통산 9승 성적은 박세리(25승), 박인비(19승), 신지애(11승)에 이어 최나연과 함께 LPGA 투어 한국 선수 다승 순위 공동 4위다.

3라운드까지 김세영은 톰프슨에 1타 앞선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었다. 하지만 1번 홀(파4)에서 톰프슨이 보기, 김세영은 2번 홀(파3) 버디를 기록하며 3타 차가 됐다. 전반 9개 홀까지 김세영은 20언더파, 톰프슨은 15언더파로 격차가 벌어졌다.

김세영은 7번부터 11번 홀까지 5연속 버디를 낚으며 톰프슨을 6타 차까지 따돌리는 등 독주를 거듭했다. 김세영이 16번 홀(파4)에서 보기를 기록하고, 톰프슨은 17, 18번 홀에서 버디-이글로 3타를 줄였음에도 2타 차이로 김세영이 우승에 성공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3
    [총선] 지난 총선 ‘종로’ 정세균 vs 오세훈... 정, 지지율 17%P 差 뒤집고 승리

사회 최신 뉴스

  • 1
    [장운길 세무사의 절세 노하우] 세금 제때 납부하지 않으면?
  • 2
    [생활과 세금] 개인사업자, 늘어난 세금 부담된다면 법인 전환 고민을
  • 3
    [내일날씨] 포근하고 맑음…일교차는 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