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호주산 먹니?” 롯데마트, 미국산 소고기 40% 할인 행사

입력 2019-07-11 06:00

제보하기
호주산 수급 불안정으로 수입가격 상승...미국산 소고기 150톤 사전기획

(롯데쇼핑 제공)

롯데마트는 미국산 소고기의 인기 품목을 17일까지 최대 40% 할인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대표적인 품목으로 미국산 ‘초이스엘 척아이롤과 초이스엘 부채살(각 100g/냉장)’을 각 1260원과 1440원에, 고급 부위에 속하는 ‘초이스엘 꽃 갈비살(100g/냉장)’을 4320원에 판매한다.

롯데마트는 호주산 냉장육 물량 수급 불안정을 예상해 미국 메이져 팩커(Major Packer)와 사전 기획을 통해 약 150톤 규모의 물량을 미리 준비했다.

실제로 호주산 소고기의 경우 최근 가뭄 등의 현지 환경적 요인으로 도축량이 감소하고 있고, 중국을 포함한 중동 지역으로의 수출량이 증가하면서 국내로의 수입량도 많지 않은 상황이다. 또한 올 8월에는 호주산 냉동 꽃갈비 수입가가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수입가격도 오르고 있다.

반면 미국산 소고기는 현지 생산량 및 도축량이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국내 수입량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올해 6월까지 누계 수입량은 11만2882톤으로 2017년 같은 기간 수입량인 7만8553톤보다 43.7% 증가했다. 롯데마트의 수입산 소고기 매출도 호주산은 2018년 -9.9%, 2019년 6.7%인 반면, 미국산은 2018년 5.7%, 2019년 15.3%로 꾸준한 신장세를 보이고 있다.

윤지영 롯데마트 축산팀장은 “미국산 소고기가 맛과 안정성을 인정 받으면서 인기가 상승하고 있다”며, “바캉스 시즌을 맞아 합리적인 가격에 소고기를 즐길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대량 실업’에 조급해진 트럼프...OPEC+ 중재 안 먹히니 ‘관세 카드’
  • 3
    소득 줄었어도 못 받고, 늘었는데 받고…재난지원금 선정기준 논란

기업 최신 뉴스

  • 1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2
    대주주 투자 끊긴 쌍용차, 마힌드라 철수설 일축…"자산 매각으로 재원 확보"
  • 3
    '코로나 영향' 미국ㆍ유럽 신차판매 사실상 중단…車 수출 감소 불가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