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푸드, 2분기 실적 컨센서스 10% 하회 전망 '목표가↓'-IBK투자

입력 2019-07-04 08:27

제보하기

IBK투자증권은 롯데푸드에 대해 가공유지 제품 가격인상이 지연돼 2분기 실적이 시장 기대치를 하회할 전망이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90만 원에서 80만 원으로 하향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김태현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롯데푸드의 2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8% 오른 4788억 원, 영업익은 전년 동기 대비 7.8% 감소한 211억 원으로 추정된다”며 “영업이익이 컨센서스를 약 10% 하회하는 수준인데, 이는 유지 식품 빙과 부문에서 이익이 감소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유지 식품 부문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2.5% 하락한 83억 원을 기록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1분기에도 가공유지 제품 가격인상 지연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38.6% 감소한 바 있고, 6월 들어 가격 인상을 단행했지만 5월까지 가격인상이 지연됐음을 고려하면 2분기도 마진율 개선 여지는 낮다고 판단된다”고 말했다.

다만 분유 수출 회복세는 호재로 작용할 것이라는 분석이다. 그는 “국내 분유 매출은 전년 대비 약 3%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나 분유 수출은 회복세가 이어지고 있어 이를 상쇄할 것”이라며 “올해 분유 수출액은 280억 원으로 지난해 대비 약 40% 증가할 것”이라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렘데시비르’ 국내 긴급승인 임박…국산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속도가 성공열쇠
  • 2
    부부의 세계 방심위, ‘권고’ 처분받은 이유…부부 폭행 장면 등 재방송이 문제
  • 3
    오재원 스윙 논란, “욕먹는 거 안다” 어땠기에?…美 야구 팬들도 갑론을박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4월 기업 직접 금융 조달 모두 ‘감소’
  • 2
    IMM PE, 한국콜마 제약사업ㆍ콜마파마 5124억 원에 인수
  • 3
    KCC건설, 3107억 원 규모 인천 물류센터 공사 수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