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제10기 대학생 천연기념물 지킴이단’ 발대식 개최

입력 2019-07-03 09:53

제보하기

에쓰오일(S-OIL)이 3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제10기 에쓰오일 대학생 천연기념물 지킴이단’ 발대식을 가졌다.

에쓰오일 대학생 천연기념물 지킴이단은 국내 유일의 대학생 환경 관련 자원봉사단이다.

차세대 환경 리더를 꿈꾸는 대학생들이 전문성을 갖추고 환경보호 활동에 앞장설 수 있도록 2009년부터 매년 40명을 선발, 올해까지 10년 동안 400명의 대학생이 활동해오고 있다.

생물 관련 전공 및 생태환경 보호에 관심이 있는 40명의 대학생들로 구성된 지킴이단은 발대식을 마친 뒤 영월, 화천, 철원 등지에서 캠프에 참가할 예정이다.

이들은 2박3일 간 연구기관을 방문해 천연기념물 생태 조사, 서식지 정화 활동 등을 펼치고 전문가의 강연을 듣게 된다.

선진영 에쓰오일 전무는 “천연기념물 지킴이 활동은 우리 후손들에게 온전한 자연 환경을 물려주기 위한 구체적인 실천이라 본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 유일한 대학생 천연기념물 지킴이 단원으로서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전문성을 갖추고 멸종위기에 처한 천연기념물의 생명을 보호하는데 적극적으로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에쓰오일은 2008년에 문화재청과 천연기념물 보호 협약을 체결하고, 수달·두루미·어름치·장수하늘소를 보호종으로 선정해 올해로 12년째 천연기념물 보호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국수달보호협회, 한국조류보호협회, 한국민물고기보존협회, 천연기념물곤충연구소 등 전문단체의 연구 활동 후원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임직원·고객 천연기념물 지킴이 봉사활동 및 어린이 천연기념물 교실 등을 열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3
    [총선] 지난 총선 ‘종로’ 정세균 vs 오세훈... 정, 지지율 17%P 差 뒤집고 승리

기업 최신 뉴스

  • 1
    [스페셜리포트] 전문가들이 진단하는 정부의 스타트업 지원책
  • 2
    [스페셜리포트] ‘제2벤처붐’ 정책, 마중물 or 버블 기폭제
  • 3
    [스페셜리포트] 코로나19에 벤처 투자 '빙하기' 우려 커진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