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ICT 분야 국제 표준전문가 양성 나선다

입력 2019-06-25 15:19

제보하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올해 신설된 '신진 글로벌 정보통신기술(ICT) 표준 전문인력 교육 과정'의 교육을 7월부터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는 사물인터넷(IoT)과 클라우드컴퓨팅, 빅데이터·인공지능(AI), 이동통신 국제표준화 과정 등 ICT 국제표준 기본과정과 3개 실무과정에 걸쳐 커리큘럼·교재개발 등을 마쳤다. 7월 3일까지 TTA아카데미에서 교육 수강생을 모집한다.

국제표준화기구에서 활동 중인 전문가 44명이 강사진으로 참여해 중소기업 연구 개발자와 대학원생에게 표준화 이론부터 표준개발 사례 분석까지 다양한 전문지식을 제공한다.

과기정통부는 교육 우수 수료생에게 멘토로 지정된 국제표준화 전문가와 함께 실무경험 축적을 위한 국제표준화 회의 현장실습 기회를 제공한다.

교육 수료생이 표준전문가로 성장하고 표준화 현장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추가 맞춤형 교육을 시행하고 국제표준화 회의 참여도 지원할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재산도 고려"
  • 2
    [증시 키워드] 멈추지 않는 코로나19 진단키트 관련주 상승세…씨젠ㆍ미코ㆍEDGC↑
  • 3
    '코로나 지원금'…정부, 긴급생계비지원 "소득하위 70%, 100만원"

기업 최신 뉴스

  • 1
    정몽구 회장, 지난해 현대모비스 보수 28.6억…전년보다 30.3% 줄어
  • 2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통신업계 최고 연봉 '45억원'
  • 3
    [나눔-행동하는 사랑] 롯데그룹, 코로나 피해지역 아동에 식료품 키트 전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